많은 사람들이 적금을 붓고 예금을 한다. 그러나 모든 이들이 부자가 되지 않는다. 왜 그럴까?


아래 손가락 클릭해주시면 이 글을 더욱 많은 사람과 나눌 수 있어요(로그인 필요없어요^^)

복리의 마법?

재테크에 조금이라도 관심있는 사람은 '복리의 마법'을 한번쯤이라도 들어본 경험이 있을 것이다. 관심이 없더라도 고등학교 수학시간에 복리에 대해 배웠던 기억이 있을 것이다. 시중에 많은 재테크 관련 책이 있다. 이 책들은 통장쪼개기, 대출,보험 활용등 다양한 테크닉(technique)에 대해 말햊는 책들이다. 그러나 이 책은 테크닉이 아닌 절약하며 저축하는 즉 '기본을 지키는 것'의 중요성에 대해 말한다.

"꾀를 부리지 말아라"

서문에도 적었듯이 많은 사람들이 통장을 쪼개고, 예.적금을 붓고있다. 하지만 이 중 부자가 되는 사람들은 소수이다. 왜 이런 현상이 발생하는 것일까? 이 책은 소설형식을 통해 '정직'의 소중함을 말한다. 다수가 정직한 길로가면 부자가 될 수 있지만 기본을 지키지 않고 '꾀'를 부리기 때문에 오히려 불행해 진다고 말한다. 

E=mc2

이 공식은 우주의 모든 에너지는 공간 크기의 제곱에 비례한다는 공식이다. 과학에 관심이 없더라도 이 공식을 한번쯤이라도 들어봤을 것이다. 이 공식을 재테크에 적용이 가능하다. 재테크의 기본은 우선 나의 일을 사랑하여 번 돈을 목돈으로 만드는 것이다. 이 것을 시작으로 시간, 시간을 이용하여 원금을 보존하면서 다른 수익을 얻을 방법이나 상품을 고르는 것이다. 기억해야 할 점은  '모은 돈을 깨뜨리지 않고 목돈을 만드는 것' 그리고 '원금보존' 두 가지이다.

Follw the rule ; 기본을 지키다.

원금을 보존한 상태로 투자를 한다는 것을 듣고 별 감흥이 없을 것이다. 하지만 자기 자신을 바라보자. 목돈을 만들고, 원금을 지키는  기본을 지키는 것보다 시중 펀드 수익율이나 주변 주식 대박 소식에 귀를 기울이며 꾀를 부렸던 자신을 (나 역시 그랬다.) 부자들은 꾀를 부리지 않고 인내심과 성실성을 기본으로 안정적으로 재투자를 통해 복리 공식을 실천하고 있었다. 단지 이들은 시간의 힘을 자기 것으로 만든 것이다. 나 역시 기본으로 돌아가서 정직한 방법으로 다시 시작해야겠다. 커피,술, 담배 등 지출을 모아 목돈으로 만들고 포도주를 익히듯이 묵히는 기본을...재테크에 관심많지만 현실은 가난한 내 마음에 기본의 소중함을 한여름 소낙비처럼 적셔준 고마운 책이다.



재테크가 일상생활에서 쓰이는 용어가 된 지 오래다. TV, 신문, 책등 여기저기서 소비를 줄이고 저축을 늘려서 노후를 대비해야 된다고 이야기한다. 우리도 이런 추세를 따라가기위해 일주일 정도는 아껴써 보지만, 일주일이 지나면 쇼핑과 술자리로 인해 다시 원래의 다시 원래의 소비패턴으로 돌아와 있은 후, 드는 생각은 일주일 정도는 아껴 쓴 흔적이 보였지만, 이후에는 쇼핑과 술자리로 인해 다시 원래의 소비패턴으로 돌아와 있었다.  이후에 드는 한 마디


저축은 하고 싶은데 남는 돈이 있어야지...


이 책은 '돈을 다루는 태도'를 바로 잡는 것부터 시작한다.'돈이 생기면 바로 소비, 그리고 돈맛은 쓰는 맛' 이 두가지는 돈을 다루는데 버려할 습관이고 '자산과 부채의 차이, 종잣돈을 모으기, 저축과 투자의 구별' 세가지는 가져야할 세가지 태도이다. 이곳에서 세 가지 과제를 주는데 실천해보면 좋을 숙제이다. - 10원짜리 하나도 빠뜨리지 말고 매일매일 가계부 쓰기, 경제신문 구독해서 매일매일 한 시간씩 읽기, 한 달 동안 매주 한 권씩 4권의 재테크 서적을 읽고 독후감쓰기 그러고 난 후 두 번째 단계인 '돈을 관리하는 법'으로 넘어간다. 돈을 쓰는 우선순위, 가계부 제대로 쓰는 법, 노후준비의 이유를 알려준 후에 돈을 모으는 세 개의 주머니 비유(비상금, 생활비, 자기계발비 주머니) 를 통해서 돈을 모으는 최적의 시스템을 알려준다. 이를 토대로 저축의 비율,자산.부채 파악과 현금흐름을 파악한 후에 자신 스스로 직접 재무설계를 하는 방법에 대해서 알려준다.

 

누구나 결혼하면서 멋진 인생을 기대, 중년이 되면 해외여행을 다니면서 아이들도 어학연수 보낼 수 있을 거라  생각하고 인터넷을 검색하면 '부자들의 돈 모으는 법' 이나 '부자가 되는 방법이 있으나 뜬구름 잡는 식의 조언이 주를 이루는 반면,  이 책은 돈을 다루는 기본적인 자세부터 시작하고 현실적인 해결책을 제시해서  공감이 많이 갔단 책이었다. 책을  기술하는 것도 만년체가 아닌. 서술삭으로 되있어서 좋았다. 글이 대화체 중심이라 마치 강연을 듣는 것 같아 잘 읽힌다. 읽다가 보면 왠지 재테크를 하고 싶어지는 착이다.

   

의미있는 문구:무엇보다 중요한 건 돈을 다루는 태도를 완전히 익히는 것. 진정으로 돈을 사랑하고 아껴야 비로서 나의 돈이 제 가치를 하게 되는 것. 돈을 함부로 다루면 지금까지 어렵게 만들어낸 돈 관리 시스템도 무너질 수 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