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 마지막 학기 수강신청을 끝냈다. 전공 6학점을 채우고 교양2개까지 해서 8학점. 

테니스도 배우고 레저스포츠가 기대된다. 승마, 요트, 클라이밍까지 배운다니. 우스운 점은 나는 지금 마지막 학기이자 취준생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렇게 운동관련 2개 수강하는 점이다. 마지막 하기가 기대된다. 

'소소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송강호와 최민식  (0) 2014.11.28
네팔 관광비자 수령  (0) 2014.08.21
대학 마지막 수강신청  (0) 2014.08.20
오랜만에 런서울에서 러닝  (0) 2014.08.19
달달하다.  (2) 2014.08.18
따르릉, 따르릉  (0) 2014.08.14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