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31

'소소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가 그친 뒤 찾아온 햇볕  (0) 2017.04.20
2017.04.02  (0) 2017.04.06
NIKE ㄹㄴㅂㄹ w/ UCON  (0) 2017.04.06
16.11.03  (0) 2016.11.03
16.11.01  (0) 2016.11.01
16.10.30  (0) 2016.10.30

16.11.03

from 소소한 일상 2016.11.03 08:00

'소소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04.02  (0) 2017.04.06
NIKE ㄹㄴㅂㄹ w/ UCON  (0) 2017.04.06
16.11.03  (0) 2016.11.03
16.11.01  (0) 2016.11.01
16.10.30  (0) 2016.10.30
비오는 새벽, 당직  (0) 2016.10.27

16.11.01

from 소소한 일상 2016.11.01 08:00

​​​​​​​​​​​​​​​​​​​​​​​​​​​​​​​​​​​​​​​​​​​​​​​​​​​​​​​​​​​​​​​​​​​​​​​​​​​​​​​​​​​​​​​​​​​​​​​​​​​​​​​​​​​​​​​​​​​​​​​​​​​​​​​​​​​​​​​​​​​​​​​​​​​​​​​​​​​​​​​​​​​​​​​​​​​​​​​​​​​​​​​​​​​​​​​​​​​​


'소소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NIKE ㄹㄴㅂㄹ w/ UCON  (0) 2017.04.06
16.11.03  (0) 2016.11.03
16.11.01  (0) 2016.11.01
16.10.30  (0) 2016.10.30
비오는 새벽, 당직  (0) 2016.10.27
삶을 기록한다는 것  (0) 2016.07.28

16.10.30

from 소소한 일상 2016.10.30 23:32

'소소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16.11.03  (0) 2016.11.03
16.11.01  (0) 2016.11.01
16.10.30  (0) 2016.10.30
비오는 새벽, 당직  (0) 2016.10.27
삶을 기록한다는 것  (0) 2016.07.28
나의 두번째 영화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0) 2016.07.28



회사생활이란 집단의 규범과 개인의 안녕간의 끊임없는 줄다리기. 야간당직 덕분에 책읽을 시간이 생겼다.

'소소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16.11.01  (0) 2016.11.01
16.10.30  (0) 2016.10.30
비오는 새벽, 당직  (0) 2016.10.27
삶을 기록한다는 것  (0) 2016.07.28
나의 두번째 영화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0) 2016.07.28
퇴근후 스페인어 단어장 구매  (0) 2016.03.26
Tag // 당직, , 일상

<일하다가 찍은 비행기>


오랜만에 블로그에 접속해 포스팅을 해본다. 요즘 다양한 문제를 보면서 내 생각을 정리하고 글로 남기고 싶어졌다. 소소한 삶부터 책, 영화, 사회문제등 을 보고 느끼면서 진정 '나만의' 생각을 정리할 수 있는 공간. 이 모든게 쌓여 나만의 삶이 되고 그 것이 문자(또는 사진)으로 남겨져 있는 공간. 짧은 호흡에 익숙해지다보니 긴 호흡이 불편하고 이것이 글에 그대로 드러난다. 길고 깊은 호흡을 바라고 있지만 정작 반대인 삶을 살고 있지 않는지 반성해본다. 


우선 삶을 기록하는 것에 다시 익숙해져보자.



'소소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16.10.30  (0) 2016.10.30
비오는 새벽, 당직  (0) 2016.10.27
삶을 기록한다는 것  (0) 2016.07.28
나의 두번째 영화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0) 2016.07.28
퇴근후 스페인어 단어장 구매  (0) 2016.03.26
P군과의 만남  (2) 2015.05.26





뜨거운 여름밤 부천에서 즐겼던 영화제 개막식, 그리고 영화 캡틴판타스틱.

'소소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오는 새벽, 당직  (0) 2016.10.27
삶을 기록한다는 것  (0) 2016.07.28
나의 두번째 영화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0) 2016.07.28
퇴근후 스페인어 단어장 구매  (0) 2016.03.26
P군과의 만남  (2) 2015.05.26
Airbnb 첫손님을 받다  (0) 2015.05.19

시간핑계는 나중에 하고 일단 사고보자

P군과의 만남

from 소소한 일상 2015.05.26 08:30

斷想.

#1. 

공항철도타고 공항숙소 가는길. 3일을 쉬어서 그런지 의외로 담담. 가지고 있던 책을 다읽어 어제 술먹으면서 가졌던 쓸데없는 단상을 적어봄. -

#2. 

어제 저녁 공덕에서 급으로 P군을 만나 꼼장어에 소주를 마심. 깔끔하고 좋은 동생이었지만 아쉬운 점은 욕심은 있지만 ‘포기’를 모른다는 점. -

#3. 

자의든 타의든 20살부터 혼자 살면서 생활중심은 ‘효율성’. 독립적으로 살면서 제한된 재화(시간, 자본 등)가지고는 내 욕망을 다 이루기란 불가능했기에 포기한다는 것을 조금씩 배워감.

#4. 

달성하고 싶은 목표가 5가지(독립사건) 가 있다고 가정. 이것을 전부 이르지 못하겠다 판단되면 이 중 1-2가지는 포기하고 나머지 3-4개 집중해야 한다고 생각. 괜히 5개를 다 이루겠다는 욕심때문에 일 자체가 망한다고 생각.

#5. 

술먹을 때는 말이 술술 나왔고 기록으로 남기고 싶어서 글로 남길려니 뭔가 이상한 느낌. 논리적이든 뭐든 피드백 주실분은 댓글부탁.

'소소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두번째 영화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0) 2016.07.28
퇴근후 스페인어 단어장 구매  (0) 2016.03.26
P군과의 만남  (2) 2015.05.26
Airbnb 첫손님을 받다  (0) 2015.05.19
세계여성의 날, 남산을 달리다  (0) 2015.03.08
이발을 하다  (0) 2015.01.20



#Airbnb 첫 게스트를 맞고나서

0. 시작
나는 홍대소 자취를 한다. 평일에는 업무상 인천공항 숙소생활이라 평일에는 방이 빈다. Airbnb는 예전에 알고 있었다가 @dktheblank 덕에 용기를 얻어 등록. 첫 손님을 받고 입금이 되기까지 간단한 후기를 적어봅니다.

1. 숙소등록
: 숙소 이름, 설명을 적고 최소 사진 1장만 있으면 등록가능. 그냥 간단하다. 사실 도보 10분은 약간오버. 신청하면 전문 포토그래퍼가 집으로 찾아와 무료촬영도 해준다. 난 이번주 토요일에 촬영예정. -

2. 게스트 받기
: 우선 Airbnb는 게스트도 인증을 해야한다. 여권스캔 인증절차가 끝나야 게스트, 호스트를 할 수 있다. 등록 첫주에 의외로 문의가 왔는데 장기투숙도 문의가 왔다. 하지만 주말에는 집에가야 하기에 거절을 하다가 결국 금-토 1박2일 묵을 게스트 예약 확정. -

3. 게스트와 연락
문의 또는 예약을 하면 문자나 메일로 알림이 온다. 어플에서 마치 메신저같이 문의사항에 대한 답변이 이뤄지고 예약이 확정되면 핸드폰 번호를 볼 수 있으니 문자나 전화를 할 수 있다. -

4. 집 사용
: 나의 집을 누가 사용한다는 것. 사실 이게 걱정이 될것이다. 근데 내 집에서 가져갈건 책밖에 없다. 토요일 저녁에 들어왔을 때 생각이상으로 깔끔하게 정리를 하고 갔으며 물품들도 제자리에 놓고 갔다. -

5. 서로에 대한 평가
체크아웃이 끝나면 게스트, 호스트 서로에 대한 평가를 한다. 이 평가는 추후 상대방에 대한 신뢰로 이어지기 때문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투명사회에서 신뢰는 생명이다. -

6. 입금
나는 29,700원에 방을 올려두었다. (모텔보다 싸다) 수수료를 제하고 28,487원이 입금되었다. -

7. 끝
방금 2박 예약이 확정되었다. 좋다.

'소소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퇴근후 스페인어 단어장 구매  (0) 2016.03.26
P군과의 만남  (2) 2015.05.26
Airbnb 첫손님을 받다  (0) 2015.05.19
세계여성의 날, 남산을 달리다  (0) 2015.03.08
이발을 하다  (0) 2015.01.20
송강호와 최민식  (0) 2014.11.28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