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출처: 전원속의 내집(네이버)

건축공학을 전공하고 시공을 담당하면서 나중에 하고 싶은 것이 내 집을 '직접' 짓는 것. 공간에 대한 철학을 구현하는 설계는 부족하기에 건축사에게 맡기고 (실시)도면을 받아 업체를 선정해서 기초부터 마감까지 개인주택을 시공하는 것은 은퇴후 해보고 싶은 하나의 과정. 카테고리를 하나 더 추가해서 내가 좋아했던 공간사진 및 메모를 틈틈히 남겨두어야 겠다.

'작은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주류로 살아간다는 것  (0) 2016.12.31
역사를 안다는 것  (0) 2016.11.02
내 집을 '직접' 짓고싶다.  (0) 2016.10.31
10대에 직면했던 죽음  (0) 2016.10.29
연설문과 긴호흡의 필요성  (0) 2016.10.28
이화여대 학생들과 경찰  (0) 2016.07.31

티스토리 툴바